가수 하늘 사망 죠앤 사망 이야기

가수 하늘 사망 죠앤 사망 이야기

과거에 가수 죠앤이 교통사고로 사망했었던 것으로 알려져서 네티즌들에게 큰 충격을 안긴 가운데 가수 하늘과의 각별했었던 우정이 안타까움을 자아냈습니다

테이크 이승현 동생으로 알려진 죠앤은 미국에서 교통사고를 당하여 혼수상태에 빠지게 되었고 세상을 떠났습니다 당시애 향년 26세 였습니다

또한 2001년도 14세의 어린 나이에 본명이었던 하늘로 데뷔를 한 로티플스카이는 외국곡 비너스를 개사하여 웃기네라는 곡으로 데뷔했습니다 경쾌한 멜로디와 함께 신나는 리듬의 이 노래는 로티플스카이의 깜찍하면서 힘 있는 보컬과 잘 어우러져서 많은 인기를 모았습니다

이후에 활동이 뜸했었던 로티플스카이는 2010년 8월에 배우 류시원이 제작을 하여 로티플스카이로 이름을 바꾼 이후에 섹시가수로 새롭게 이미지 변신을 해서 싱글앨범 노 웨이를 발표했습니다

가수 죠앤은 지난 2001년도에 13세의 나이로 가요계에 데뷔하여 데뷔앨범 Joanne 01로 실력을 인정받았습니다 이후에 “순수”, “햇살 좋은 날”이라는 곡을 연이어서 히트시키면서 제2의 보아로 불리기도 했습니다

뇌종양 투병 끝에 세상을 떠난 하늘과 죠앤은 활동할 당시에 10대 여가수 열풍에 불을 지폈습니다 비슷한 시기에 데뷔하여 절친한 사이를 유지했었다는 두 사람이 20대 중반의 어린 나이에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나서 안타까움을 더했습니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